• 의통의 신비한 묘력을 붙여 보내심
  • 익산군 용안면 중신리(龍安面 中新里)에 사는 여신도 김순화(金順華)가 40세에 중풍이 들어 9년 동안 자리에 누워 있더니
  • 백방으로 치료해 보았으나 별다른 효과가 없는지라
  • 하루는 순화가 고찬홍을 통하여 태모님께 이 사실을 아뢰니 태모님께서 명하시기를
  • “찬홍이 네가 가서 지성으로 치성을 드리고 나에게 심고하라.” 하시니라.
  • 이에 찬홍이 순화의 집에 당도하여 태모님께서 명하신 대로 시행하고자 하니 그 순간 병자가 자리를 털고 일어나 스스로 치성 준비를 하니라.
  • 이는 태모님께서 찬홍에게 의통(醫通)의 신비한 묘력(妙力)을 붙여 보내심이니
  • 그 후 순화가 의통이 열려 신묘하게 치병을 잘하매 많은 사람을 포교하게 되니라.

  • (증산도 道典 11:195)




    자료가 없습니다.
%3Cul+class%3D%22Klocation%22%3E%3Cli+class%3D%22first%22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%22%3EHOME%3C%2Fa%3E%3C%2Fli%3E%3Cli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readkr.php%22%3E%EB%8F%84%EC%A0%84%EB%B3%B8%EB%AC%B8%3C%2Fa%3E%3C%2Fli%3E%3Cli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%3Fq%3D%22%3E%EB%8F%84%EC%A0%84%3C%2Fa%3E%3C%2Fli%3E%3C%2Ful%3E
모바일(스마트폰) 접속하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