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성도들이 안내성의 집에서 태을주 수련을 함
  • 하루는 경석이 형렬과 함께 어디를 다녀와서는 사랑방에서 서로 무엇을 의논하거늘
  • 수부님께서 조용히 들어 보시니 곧 다른 스승을 구하러 부안 변산에 갔다가 헛걸음하고 온 이야기더라.
  • 그 후 두 사람이 그 일을 후회하고 안내성(安乃成)의 집에 수련방을 차린 후 태을주(太乙呪)를 읽는지라
  • 수부님께서 성도들의 이런 거동을 보시고 매우 이상히 여기시니라.

  • (증산도 道典 11:10)




    자료가 없습니다.
%3Cul+class%3D%22Klocation%22%3E%3Cli+class%3D%22first%22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%22%3EHOME%3C%2Fa%3E%3C%2Fli%3E%3Cli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readkr.php%22%3E%EB%8F%84%EC%A0%84%EB%B3%B8%EB%AC%B8%3C%2Fa%3E%3C%2Fli%3E%3Cli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%3Fq%3D%22%3E%EB%8F%84%EC%A0%84%3C%2Fa%3E%3C%2Fli%3E%3C%2Ful%3E
모바일(스마트폰) 접속하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