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차경석의 욕심과 성도들과의 불화
  • 차경석은 상제님의 명에 따라 태모님을 자기 집에 모시고 있어 도장의 안팎일을 통틀어 살피며 찾아오는 신도들을 응접하더니
  • 태모님께서 경석과 수뇌급 간부들에게 교리(敎理)와 도무 진행 방침을 정하여 주시고
  • 도덕적 진리인도상의 정리(正理)와 수행 시 지녀야 할 계율에 대한 조항 등을 일일이 말씀하시거늘
  • 경석이 겉으로는 태모님 말씀에 응하는 듯하나 속으로는 받아들이지 아니하더라.
  • 또한 경석은 기국이 워낙 커서 다른 성도들과 품은 뜻이 다르더니 마침내 교세를 움켜쥘 욕심을 갖게 되니라.
  • 이에 경석의 야심을 간파한 성도들이 모두 분개하여 더러는 도문(道門)을 하직하고 지방 신도들과 연락하여 따로 문호(門戶)를 세우기도 하며
  • 일부는 경석을 따돌리고 본소를 다른 곳으로 옮기려는 운동을 벌이기도 하니라.

  • (증산도 道典 11:37)




  • 5절 37:5 태모님께서는 상제님께서 차경석 성도에게 동학혁명의 역신(逆神) 해원 도수를 붙이신 것을 알고 계셨기 때문에 크게 시비를 가리지 않으셨다.
%3Cul+class%3D%22Klocation%22%3E%3Cli+class%3D%22first%22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%22%3EHOME%3C%2Fa%3E%3C%2Fli%3E%3Cli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readkr.php%22%3E%EB%8F%84%EC%A0%84%EB%B3%B8%EB%AC%B8%3C%2Fa%3E%3C%2Fli%3E%3Cli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%3Fq%3D%22%3E%EB%8F%84%EC%A0%84%3C%2Fa%3E%3C%2Fli%3E%3C%2Ful%3E
모바일(스마트폰) 접속하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