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내 일은 수부가 들어야 되는 일
  • 정미(丁未 : 道紀 37, 1907)년 10월에 상제님께서 차경석(車京石)에게 일러 말씀하시기를
  • 천지에 독음독양이면 만사불성이니라.” 하시고 “내 일은 수부(首婦)가 들어야 되는 일이니, 네가 참으로 일을 하려거든 수부를 들여세우라.” 하시므로
  • 경석이 마침 홀로 사시는 이종누님 고부인(高夫人)을 천거하니라.

  • (증산도 道典 11:4)




    자료가 없습니다.
%3Cul+class%3D%22Klocation%22%3E%3Cli+class%3D%22first%22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%22%3EHOME%3C%2Fa%3E%3C%2Fli%3E%3Cli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readkr.php%22%3E%EB%8F%84%EC%A0%84%EB%B3%B8%EB%AC%B8%3C%2Fa%3E%3C%2Fli%3E%3Cli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%3Fq%3D%22%3E%EB%8F%84%EC%A0%84%3C%2Fa%3E%3C%2Fli%3E%3C%2Ful%3E
모바일(스마트폰) 접속하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