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채소를 잘 자라게 해 주심
  • 하운동에서 여름을 지내실 때 형렬의 집이 가난하여 음식이 보잘것없고 더욱이 밭이 메말라서 채소가 다 죽을 지경이 되니 형렬이 크게 근심하니라.
  • 이에 상제님께서 위로하며 말씀하시기를 “산중에는 별미가 없나니 채소나 잘되게 하여 주리라.” 하시더니
  • 다음날 형렬이 채소밭에 나가 보니 밭에만 비가 내려 채소가 다시 살아나고
  • 이로부터 약간 심어 두었던 악마디 채소가 잘 자라나 가꾸지 않아도 저절로 살지게 되어 반찬거리가 넉넉해지니라.
  • 항상 깨끗한 신발로 다니심
  • 원래 하운동은 산중에 있어 길이 매우 좁고 험하며 나무들이 우거지고 얽혀서 이슬이 많을 뿐 아니라
  • 장마가 지면 길에까지 물이 흘러내려 시내를 이루는데 이곳을 왕래하시는 상제님의 신발은 항상 깨끗하므로 마을 사람들이 모두 이상히 여기니라.
  • 천지신명이 옹위하는 모습
  • 출행하실 때는 어느 때를 막론하고 낮에는 햇무리가 지고 밤에는 달무리가 지며 또 동구 양편에 구름기둥이 깃대와 같이 높이 솟아 팔자형을 이루므로
  • 성도들이 그 이유를 여쭈니 말씀하시기를 “햇무리와 달무리는 신명이 나에게 준비가 되었음을 알리는 것이요, 팔자 모양의 기운은 장문(將門)이니라.
  • 언제 어디서나 내 몸에는 항상 신장(神將)들이 따르느니라.” 하시니라.

  • (증산도 道典 3:22)




  • 4절 22:4 악마디. 작고 빈약한 마디.
%3Cul+class%3D%22Klocation%22%3E%3Cli+class%3D%22first%22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%22%3EHOME%3C%2Fa%3E%3C%2Fli%3E%3Cli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readkr.php%22%3E%EB%8F%84%EC%A0%84%EB%B3%B8%EB%AC%B8%3C%2Fa%3E%3C%2Fli%3E%3Cli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%3Fq%3D%22%3E%EB%8F%84%EC%A0%84%3C%2Fa%3E%3C%2Fli%3E%3C%2Ful%3E
모바일(스마트폰) 접속하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