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일이 되면 내가 관을 쓴다
  • 임인(壬寅 : 道紀 32, 1902) 여름에 상제님께서 호연을 데리고 무주(茂朱)에 행차하시어 “일이 되고 보면 내가 관(冠)을 쓴다.” 하시니
  • 호연은 그것이 죽어서 쓰는 관인 줄 알고 “뭣하게 관을 짜?” 하고 여쭙는지라
  • 상제님께서 웃으시며 말씀하시기를 “머리에 쓰는 관이다. 이제 일이 되면 그것을 얻는다.
  • 세상이 다 화목이 되면 각 사람들의 혼이 하나가 되어 나를 옹위하여 모든 백성들에게 덕을 베푸느니라.” 하시니라.

  • (증산도 道典 6:4)




  • 1절 4:1 관을 쓴다. 이는 상제님께서 면류관을 쓰시고 전 인류의 ‘상제님’, ‘아버지’로 올바르게 받들어지는 도성덕립을 이루는 공사이다. 그 관건은 상제님을 대행하여 지구촌 새 문화를 개벽하는 일꾼들의 심법에 달려 있다.
%3Cul+class%3D%22Klocation%22%3E%3Cli+class%3D%22first%22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%22%3EHOME%3C%2Fa%3E%3C%2Fli%3E%3Cli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readkr.php%22%3E%EB%8F%84%EC%A0%84%EB%B3%B8%EB%AC%B8%3C%2Fa%3E%3C%2Fli%3E%3Cli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%3Fq%3D%22%3E%EB%8F%84%EC%A0%84%3C%2Fa%3E%3C%2Fli%3E%3C%2Ful%3E
모바일(스마트폰) 접속하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