• 도판을 더럽히는 자
  • 임인년 가을에 하루는 어떤 사람이 상제님을 뵈러 왔다가 밖에 나가서 남의 밭 무를 뽑아 먹은지라
  • 상제님께서 “저 도둑놈! 남의 무를 뽑아 먹고 다녀서 흉잡히게 한다. 저놈 아가리를 찢어라.” 하시며 불같이 꾸짖으시니라.
  • 하루는 성도들에게 이르시기를 “외식(外飾)을 버리고 실지(實地)에 힘쓰라.
  • 안으로 불량하고 겉으로만 꾸며대면 수숫대 꼬이듯 하고 쓸개가 터지리라.” 하시고
  • 또 말씀하시기를 “(道) 밖의 사람은 써도 법(法) 밖의 사람은 못 쓰느니라.” 하시니라.
  • 상제님께서 말씀하시기를 “수운가사에 ‘인물 보고 가사(家舍) 보고 모몰염치(冒沒廉恥) 추존(推尊) 말라.’ 하였으며
  • 또 그 시에
    善不處卞名不秀라
    선불처변명불수
    잘 처사하지 못하면 이름을 드날리지 못하리라.
    하였나니 잘 알아 두라.” 하시니라.

  • (증산도 道典 8:11)




  • 6절 11:6 모몰염치 추존 말라. 다른 사람의 지체와 가세, 능력 등이 자신보다 뛰어남을 대단하게 여겨 몰염치하게 무조건 추종하지 말라는 뜻.
  • 7절 11:7 선불처변명불수. ‘雲捲西山諸益會 (구름은 서산에 걷히고 모든 벗은 모이리니)’와 대구를 이루는 구절.
    <『동경대전』「우음(偶吟)」>
%3Cul+class%3D%22Klocation%22%3E%3Cli+class%3D%22first%22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%22%3EHOME%3C%2Fa%3E%3C%2Fli%3E%3Cli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readkr.php%22%3E%EB%8F%84%EC%A0%84%EB%B3%B8%EB%AC%B8%3C%2Fa%3E%3C%2Fli%3E%3Cli%3E%3Ca+href%3D%22..%2Fdojeon%2F%3Fq%3D%22%3E%EB%8F%84%EC%A0%84%3C%2Fa%3E%3C%2Fli%3E%3C%2Ful%3E
모바일(스마트폰) 접속하기